하면 된다!!!

네트워킹 - Jumbo Frame 사용하도록 셋팅하기 (Mac, Windows PC)

트랜드/사과이야기

네트워킹 - Jumbo Frame 사용하도록 셋팅하기 (Mac, Windows PC)


우리가 사용하는 네크워크는 파일 전송시 한번에 전체 데이터를 전송하는 것이 아니라 특정 단위로 짤라서 보내게 됩니다.

이때 MTU (Maximum Transmission Unit : 최대로 전송 단위)라는 개념을 적용하게 되는데요. 일반적으로 우리가 사용하는 네트워크 (Ethernet v2) 는 MTU가 1500으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오늘 여기서 설정하려는 점보 프레임 (Ethernet Jumbo Frames) 은 1501 ~ 9216 대역의 MTU를 지원합니다. 


그러면 이렇게 MTU가 커지면 얻는 효과는 무엇인가요?

내부 네트워크가 gbps 단위를 지원하고, 큰 용량의 파일을 자주 주고 받는 다면 MTU값이 크면 더 빠르게 많은 데이터를 전송할 수 있습니다. 다만 작은 단위의 정보나 텍스트 정도를 주고 받는 다면 MTU를 높이면 오히려 역효과가 나올 수도 있습니다.


네트워크를 적용하는데 있어서 쌍방향이 동일한 MTU를 사용할 수 있도록 지정되어있어야 합니다. 두 장비의 MTU 설정값이 다르다면 서로 프로토콜이 일치하지 않아 1500 으로 지정되어 통신이 이루어지거나 통신이 안되는 상태가 될 수도 있습니다.


뭐 저는 네트워크 전문가도 아니고... 줏어들은 이야기를 길게 써봐야... 의미 없어 보입니다. 참고하시라고 요기로... 이렇게 슬쩍 넘어갑니다.


Windows PC에서는 네트워크 환경 설정에서... 다음과 같이 누르시면 됩니다.

아래의 화면은 예를 들어서 캡쳐한 것입니다.



위의 화면 우측에 구성 버튼을 누르시면... 아래의 팝업이 뜹니다.

여기서 고급 탭안에 속성 목록 중에 Jumbo Frame 을 선택합니다. 그리고 우측에 값을 선택하면 됩니다.




Jumbo Frames 라고 보이시죠? 랜카드가 지원하지 않으면 MTU를 올려서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 참고하세요.


그럼 맥에서는???

커맨드 라인에서 networksetup 이라는 커맨드를 사용해서 처리합니다. (networksetup 커맨드 설명)


우선 설정하고자 하는 네트워크 카드의 장비명을 ifconfig 커맨드를 이용해서 찾아냅니다.

ifconfig 를 해보면 장비에 있는 네트워크 카드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제 맥북은 (en4 가 저의 맥북의 유선 랜 카드이더군요.

그러면 이 랜카드가 사용할 수 있는 MTU의 대역폭이 얼마인지를 알아봐야겠지요?

맨뒤에 랜카드의 이름만 바꿔서 사용하시면 결과값을 보실 수 있습니다.

> networksetup -listValidMTURange en4

Valid MTU Range: 1280-9000


이렇게 나오면 9000 (9K) 까지 MTU를 지원하는 군요.


현재 셋팅된 MTU 값이 얼마인지 볼까요?

> networksetup -getMTU en4

Active MTU: 1500 (Current Setting: 1500)


1500으로 셋팅되어있군요. 그럼 9000으로 올려볼까요?

> networksetup -setMTU en4 9000


잘 셋팅이 변경되었는지 다시 한번 MTU 값이 얼마인지 볼까요?

> networksetup -getMTU en4

Active MTU: 9000 (Current Setting: 9000)

이렇게 변경된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인터넷 공유기를 통해서 네트워크를 사용하고 있다면 공유기도 점보 프레임을 지원해야합니다.

네트워크 케이블 역시 일반적인 랜선이 아니라 Category 6 케이블을 사용해야 합니다.


이렇게 셋팅하고 나면 끝입니다. ^^


윈도 PC쪽 설명을 잘 해주신 분이 계셔서 여기다 남깁니다. http://whadam.tistory.com/250




맥용 툴 개발 - Easy&Light (Devguru)

트랜드/사과이야기

한국 업체인데 애플 관련 장비들간에 연동하는 좋은 툴들을 만들어내고 있네요.


아직 사용해보지 않았지만 좋은 아이디어와 기술로 무장된 회사로 보입니다. 관심 가지고 지켜봐야겠습니다.


http://www.easynlight.com/




Mounty - Mac에서 NTFS 외장하드 읽고 쓰기

트랜드/사과이야기

윈도우에서 사용하던 외장하드를 꼽았더니 읽고쓰기가 다 되지 않는 문제로 고생하시는 분들을 위해서 간단한 설명을 드립니다.

Mounty라는 무료 어플이 있습니다. (홈페이지 : http://enjoygineering.com/mounty/)


해당 페이지에서 다운 받아서 설치하시고, 실행하시면 화면 상단 툴바에 다음과 같은 아이콘이 뜹니다.

처음에는 검정색으로 뜨실꺼에요. 아직 연결된 디스크가 없어서 그런 것입니다.

툴바에 보여지는 아이콘의 색상에 따라서 다음과 같은 의미를 가집니다.



검정 : 연결된게 없다우~

녹색 : 디스크를 마운트 할 수 있다우... (연결 요청)

파랑 : 디스크를 사용할 수 있다우~

빨강 : 에러났으요... 연결 앙대요.


아래의 화면 캡쳐는 디스크가 USB로 연결이 되었을때 뜨는 화면입니다.

Yes, Sure!를 누르시면 바로 읽고 쓰기가 가능해집니다.



아 여기서... 빨강색이 되면서 아래와 같은 메시지가 뜰때가 있습니다.



이럴 때는 당황하지 마시고...

이런 메시지가 뜨는 이유는 윈도 PC에서 사용하시고 나서 USB를 그냥 확 뽑으신 경우에 주로 발생합니다.

뭐... 정확한 기술적인 사항은 모르겠지만 파일에 대한 인덱싱 처리에 문제가 생긴다는 뭐 그런 말들을 하더군요. 뭐 사용자 입장에서 그런건 알바 아니지요. 

그냥 이런 경우에는 쿨하게 외장하드를 제거하시고 윈도 PC에 꼽습니다. 그리고 USB 디스크를 얌전히 제거할 수 있는 시스템 트레이 바의 아이콘을 클릭해서 안전하게 제거하세요.

그런 후에 다시 연결하시면 위의 이미지 처럼 정상적으로 다시 마운트를 해줍니다.

아주 간단하죠...


그러면 디스크를 뽑을 때 (언마운트) 는 어떻게 할까요?


툴바에 있는 로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unmount 라는 글씨가 보이실꺼에요.

제거하고자 하는 디스크 아래에 써있는 unmount 메뉴를 누르시면 안전하게 제거하실 수 있습니다.


간단한 소개를 이렇게 마무리~ 합니다.


아직 저도 궁금해하는 부분이 있는데...

간혹 이렇게 파일을 카피한 경우 파일이 비활성화 상태 (회색 으로 처리되어 맥에서 사용할 수 없으나 윈도 PC에서는 사용이 되는 상태) 가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 부분에 대해서는 좀 리서치를 해보고 이곳에 추가로 글을 남기도록 하겠습니다.


제가 영어 까막눈 자랑질을 했네요.

마운티 홈페이지에 관련 내용이 이미 있었네요. ㅠㅠ


더보기


터미널에서 해당 폴더로 이동하시고...

xattr -d com.apple.FinderInfo 파일명


이렇게 해주면 해당 파일명이 복원됩니다. * 을 이용하시면 전체를 한방에 해주겠지요.


# 추가

특정 파일 몇개면 저런 현상이 있을때는 위의 방법을 쓰시구요. 여기저기 흩어져있고 하위 폴더 안에서 이런 현상이 있고 그러면 참 복잡해집니다.

이럴때는 -r 옵션이 있습니다. 재귀적으로 이하의 폴더에 있는 파일들을 모두 함께 처리해줍니다.

xattr -d -r com.apple.FinderInfo *


이미 알고 계신데 제가 또 떠들었을 수도 있습니다만... 이해를 해주세요. ㅠㅠ





한글 자모 24개에 관한 발랄하고 진지한 기록 - 고종석 산문

트랜드/좋은글

한글 자모에 대한 재미있는 해설... 뜬금없이 보게 되었다.


한글 자모 24개에 관한 발랄하고 진지한 기록, 언문세설 - 고종석 산문

http://saeumbook.tistory.com/323


위의 글은 연재의 시작이다. 쭈욱 읽어보려면 하루에 읽기 벅차다. 눈아프거든... ㅠㅠ 근데 재미있다는... 자꾸 빨려들어가...




이거 너무 긴데... 싶으신 분들을 위해서 작년 한글날 무렵 고종석 해설위원님이 올린 트윗을 모아둔 곳을 발견했네.

딴지일보의 정치부장이신 물뚝심송님이 모아두셨군하. 캄사합니다~

이걸 읽으시면 머... 대강 끝~ ^^


https://storify.com/murutukus/by-js


시간 되시는 분은 전문을 읽어보시면 좋을 듯~


잘가요 우리들의 영웅 박지성

트랜드/뉴스 큐레이션 서비스

박지성이 은퇴했다.

우리나라 나이로 34살인가 하던데... 너무 이른 은퇴가 아닌가 싶어 아쉽지만 그의 용퇴가 멋지게 느껴진다.

한 나라의 축구 영웅으로 오랫동안 살아왔고 그만큼 힘들고 고된 시간이었을 듯...


이제 자기 인생을 즐기면서 하고 싶은 일 하면서 그렇게 남의 시선 의식하지 않는 삶을 살수 있으면 좋겠다.


박지성 포에버~~~





성적이 찌질해진 맨유지만 그 팀의 전설을 예우할 줄 아는 맨유로군요. 박지성의 은퇴에 코너도 별도로 만들었네요.



http://www.manutd.com/en/News-And-Features/Football-News/2014/May/former-manchester-united-winger-ji-sung-park-announces-retirement.aspx



인도네시아 뉴스에도...

http://www.tempo.co/read/news/2014/05/14/099577681/Cedera-Lutut-Berkepanjangan-Park-Ji-sung-Pensiun

http://www.iberita.com/29474/park-ji-sung-eks-manchester-united-resmi-umumkan-pensiun

http://www.bbc.co.uk/indonesia/olahraga/2014/05/140514_parkjisung_pensiun.shtml

http://bola.okezone.com/read/2014/05/14/51/984873/terhitung-hari-ini-park-ji-sung-pensiun

http://www.tribunnews.com/superball/2014/05/14/park-ji-sung-pensiun-dari-sepak-bola-karena-lututnya-lemah




Nexus 4 MAC 에서 USB로 연결하기

트랜드/Mobile

훔... 그러고 보니 맥북에서 한번도 핸펀을 연결해서 파일을 주고 받아본 일이 없었네...


윈도우에서는 바로 바로 연결해서 사용했었지만... 훔...


어쨋든 우선 아래의 URL에 접근해서 파일을 받으셔야 합니다.


드라이버 다운로드 : http://www.android.com/filetransfer/



이렇게 다운 받은 파일을 설치하시고, 넥서스4를 USB 케이블로 연결합니다.

설치된 파일을 실행하시면 아래와 같이 탐색기가 열리게 됩니다.



이제 일반 탐색기 처럼 원하는 위치에 복사하고 자르고 하시면 됩니다.


윈도우에 비해서 귀찮은 면은 있습니다만 되는게 어디냐~ 라는 심정으로다가... 씁니다. ^^



Nexus 4 개봉기 및 1주일간 사용후 평가

트랜드/Mobile

지난 2월 13일 선물로 받아든 넥서스4...


선물 덕에 갤럭시노트2 를 사용한지 1개월만에 입양 보내었다. 잘가 노트2야...

개봉기랄 것 가지는 없고 이미 접해본지라 담담하게 몇 컷~ 그리고 느낀점



아... 심플하게 생겼다.

구성된 내역을 보니...

박스, 폰, 충전 케이블, 메뉴얼... 끝~

아... 뭔가 없다. 뭔가 없다... 이어폰이 없군하... 이런... 걍 사서 쓰지 머



기본 셋팅하고 이래저래 설치하고...

사실 내가 설치한게 아니다. 구글 계정을 그대로 사용했기 때문에 구글 플레이에서 내가 사용하던 대부분의 앱들을 자동으로 설치해버리더라는... 편하면서도 살짝 내가 하나 하나 까는 재미도 있는데... 하는 아쉬움도 있다.

하지만 머 손이 안가게 되었으니 쌩유~



스크린은 머 스펙만 보아도 다들 아시겠지만 짱 먹습니다. 무자게 선명하고 레티나 처럼 글씨가 또렷~ 합니다.


아래는 방금 캡쳐한 제가 사용하는 화면입니다.

참고로 화면 캡처 기능에 대한 소개는 http://androidfact.com/nexus-4-screenshot/ 요기에 있네요.



폴더 형태가 갤럭시 시리즈와 좀 다릅니다.

기존의 갤노트의 경우 화면에서 긴 터치를 이용해서 폴더를 생성하고 앱들을 끌어다 넣었던 반면 넥서스 포에서는 아이콘을 다른 아이콘 위에 끌어다 올리면 폴더가 생성이되게 됩니다. 아이패드와 똑같아진거죠.


어쨋든 각 세부별 기능들에 대해서 이야기 하고자 하는 것은 아니고 1주일간 사용해보니 이렇더라 저렇더라는 의견을 남기고자 글을 쓰는 것이니...


1. 좋은 점

- 화면이 완전 또렷함. 아이패드 레티나의 감동이 이어지는 듯한...

- 속도 : 부팅속도 완전 빠름. 화면 스크롤 완전 빠름. 앱 실행 속도도 완전 빠름... 아쉬운 부분 없음

- 디자인 : 깔끔함. 스크린 끝 부분 마무리가 라운딩 처리가 되어있는데 좋기도 하고 겂나기도 함. 안긁혀야 할텐데...

- 스크린 하단의 홈 버튼이 사라짐으로 인해 깔끔함. 호주머니 속에서 앞판과 뒷판을 구분하는 방법이 촉감으로 구분하는 것보다는 카메라가 있나 없나로 판단하게 되더라는...

- 레퍼런스 폰이라서 그런지 업뎃이 빠르다. 어제 바로 안드로이드 4.2.2로 업뎃~


2. 아쉬운 점

- 배터리 : 교체 안되고, 스크린이 배터리를 많이 먹어 소모가 빠르다.

- 발열 : 게임 등 화려한 스크린과 CPU를 많이 잡아먹는 앱의 구동시 발열이 심한 편이다.

- 확장 메모리를 사용할 수 없어 확장이 어렵다. 이건 어케 좀 해주지... ㅠㅠ

- 폰 기본 기능 : 한국 스맛폰들의 경우 폰 관련 기능들이 잘 갖춰져 있으나 구글 플랫폼이다보니 해당 기능들이 빠져있다. 개선이 필요할 듯

- 구글 검색 화면이 모든 홈 화면에 나타난다. ㅠㅠ 꺼지라구... 루팅을 하면 없앨 수 있다더만... 그래야 하냐고... 떱

- 화면 하단에 늘 나타나는 기본 버튼... 풀 스크린 앱이 동작할때도 이거 왜 안사라지지? 




3. 나의 최종 만족도는...

100점 만점에 88점 정도는 줄 수 있을 것 같다. 더 사용해보면 익숙해지고 만족도도 올라갈 수 있을 것 같다. 

하지만 익숙해진다는 원래 이런거야 하며 기대했던 것들을 포기하게 된다는 것인 만큼 만족을 강요당한 측면이 강한 것이겠지.

지금의 평가가 최종의 만족도로 봐야할 듯하다.



아... 오늘 아침에 출근하면서 윈드 러너를 열심히 하고 신발을 다 소모한 후에 게임을 끝냈다. 그런데 시스템이 다운되는 현상이 발생~!!!

이와 같은 현상이 어제도 있었는데... 윈드러너 종료시 무슨 짓을 하고 있는지 궁금하다... ㅠㅠ




A good day to Die Hard

트랜드

올드 액션 보이들이 영화를 다시 만들어가는 헐리웃...

오래전부터 좋아하던 사람들에게는 좋은 소식이다. 더 열심히 달리면 좋으련만 다들 이제 노쇠한게 느껴진다.

그래도 과거에 느끼던 헐리웃의 재미는 여전하다.


포스터 뒤에 등장하는 사람이 맥클레인 형사의 아들이다. CIA 요원 아들과 함께 모스코바에서 벌이는 액션...

생각보다는 재밌네~



내 평가는 6.7 / 10 정도?

비현실적 스토리가 좀 아쉽고, 늘 그렇지만 과격한 액션들이 현실감을 상실 시킨다.

내가 온전히 감정이 이입되어야 하는데 그렇지는 못했다.

다만 과거의 다이하드 시리즈가 가지고 있는 재미요소들을 고스란히 담고 있다.

재밌구료~ ^^


한국 영화 the tower가 개봉했던데... 밤 11시 50분에 한편만 한다. 이걸 가서 봐야 하나 고민중... ㅠㅠ


주말에 관람한 영화 두편 - Parker, The last stand (오타 정정 ㅠㅠ)

트랜드

주말에 토요일, 일요일 각 1편씩 영화를 관람했습니다.


토요일에 본 영화 파커



일요일에 본 영화 The last stand

  • 김지운 감독의 영화 The last stand
  • 아놀드 슈워제네거, 다니엘 헤니가 출연
  • 제 평가는요~~ 7.0/10
    • 감독이 일단 한국사람이고 그래서 정에 끌려서... 후하게 더 준 부분이 있다만...
    • 아놀드 아저씨가 노쇄한 몸을 이끄시고 열심히 뛰시는 모습이 여전히 그는 영웅스럽더라는...
    • 노쇄함을 스스로 인정하는 대사도 있고, 인간적인 면이 느껴지기도 하고..
    • 요소 요소에서 웃음을 주는 장면들도 보이고...
    • 다만 요즘 영화들의 특징인지 영화마다 사람이 총에 맞거나 칼에 찔리면 아주 대박 잔인하게 보여진다는 점이 좀...
    • 자동차 액션 들이 대부분 볼만하고 좋았다.
    • 다니엘 헤니는 머... 첨에는 비중이 좀 있나보다 했는데 사실... 존재감이 그닥 없더군요.


메인 예고편입니다.




이번 주말 영화 사냥은 쏘쏘...



아놀드 토인비 - 가까이에 있는 한사람이 믿음과 사랑으로 응원하면 그 다른 한사람은 바보라도 영웅이 됩니다.

트랜드/좋은글




한사람 때문에 살기도 하고 죽기도 합니다. 

한사람 때문에 하늘 위로 날기도 하고, 

한사람 때문에 천길 낭떠러지로 떨어지기도 합니다. 


가까이에 있는 한사람이 믿음과 사랑으로 응원하면 그 다른 한사람은 바보라도 영웅이 됩니다. 


- 아놀드 토인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