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면 된다!!!

Nexus 4 MAC 에서 USB로 연결하기

트랜드/Mobile

훔... 그러고 보니 맥북에서 한번도 핸펀을 연결해서 파일을 주고 받아본 일이 없었네...


윈도우에서는 바로 바로 연결해서 사용했었지만... 훔...


어쨋든 우선 아래의 URL에 접근해서 파일을 받으셔야 합니다.


드라이버 다운로드 : http://www.android.com/filetransfer/



이렇게 다운 받은 파일을 설치하시고, 넥서스4를 USB 케이블로 연결합니다.

설치된 파일을 실행하시면 아래와 같이 탐색기가 열리게 됩니다.



이제 일반 탐색기 처럼 원하는 위치에 복사하고 자르고 하시면 됩니다.


윈도우에 비해서 귀찮은 면은 있습니다만 되는게 어디냐~ 라는 심정으로다가... 씁니다. ^^



Nexus 4 개봉기 및 1주일간 사용후 평가

트랜드/Mobile

지난 2월 13일 선물로 받아든 넥서스4...


선물 덕에 갤럭시노트2 를 사용한지 1개월만에 입양 보내었다. 잘가 노트2야...

개봉기랄 것 가지는 없고 이미 접해본지라 담담하게 몇 컷~ 그리고 느낀점



아... 심플하게 생겼다.

구성된 내역을 보니...

박스, 폰, 충전 케이블, 메뉴얼... 끝~

아... 뭔가 없다. 뭔가 없다... 이어폰이 없군하... 이런... 걍 사서 쓰지 머



기본 셋팅하고 이래저래 설치하고...

사실 내가 설치한게 아니다. 구글 계정을 그대로 사용했기 때문에 구글 플레이에서 내가 사용하던 대부분의 앱들을 자동으로 설치해버리더라는... 편하면서도 살짝 내가 하나 하나 까는 재미도 있는데... 하는 아쉬움도 있다.

하지만 머 손이 안가게 되었으니 쌩유~



스크린은 머 스펙만 보아도 다들 아시겠지만 짱 먹습니다. 무자게 선명하고 레티나 처럼 글씨가 또렷~ 합니다.


아래는 방금 캡쳐한 제가 사용하는 화면입니다.

참고로 화면 캡처 기능에 대한 소개는 http://androidfact.com/nexus-4-screenshot/ 요기에 있네요.



폴더 형태가 갤럭시 시리즈와 좀 다릅니다.

기존의 갤노트의 경우 화면에서 긴 터치를 이용해서 폴더를 생성하고 앱들을 끌어다 넣었던 반면 넥서스 포에서는 아이콘을 다른 아이콘 위에 끌어다 올리면 폴더가 생성이되게 됩니다. 아이패드와 똑같아진거죠.


어쨋든 각 세부별 기능들에 대해서 이야기 하고자 하는 것은 아니고 1주일간 사용해보니 이렇더라 저렇더라는 의견을 남기고자 글을 쓰는 것이니...


1. 좋은 점

- 화면이 완전 또렷함. 아이패드 레티나의 감동이 이어지는 듯한...

- 속도 : 부팅속도 완전 빠름. 화면 스크롤 완전 빠름. 앱 실행 속도도 완전 빠름... 아쉬운 부분 없음

- 디자인 : 깔끔함. 스크린 끝 부분 마무리가 라운딩 처리가 되어있는데 좋기도 하고 겂나기도 함. 안긁혀야 할텐데...

- 스크린 하단의 홈 버튼이 사라짐으로 인해 깔끔함. 호주머니 속에서 앞판과 뒷판을 구분하는 방법이 촉감으로 구분하는 것보다는 카메라가 있나 없나로 판단하게 되더라는...

- 레퍼런스 폰이라서 그런지 업뎃이 빠르다. 어제 바로 안드로이드 4.2.2로 업뎃~


2. 아쉬운 점

- 배터리 : 교체 안되고, 스크린이 배터리를 많이 먹어 소모가 빠르다.

- 발열 : 게임 등 화려한 스크린과 CPU를 많이 잡아먹는 앱의 구동시 발열이 심한 편이다.

- 확장 메모리를 사용할 수 없어 확장이 어렵다. 이건 어케 좀 해주지... ㅠㅠ

- 폰 기본 기능 : 한국 스맛폰들의 경우 폰 관련 기능들이 잘 갖춰져 있으나 구글 플랫폼이다보니 해당 기능들이 빠져있다. 개선이 필요할 듯

- 구글 검색 화면이 모든 홈 화면에 나타난다. ㅠㅠ 꺼지라구... 루팅을 하면 없앨 수 있다더만... 그래야 하냐고... 떱

- 화면 하단에 늘 나타나는 기본 버튼... 풀 스크린 앱이 동작할때도 이거 왜 안사라지지? 




3. 나의 최종 만족도는...

100점 만점에 88점 정도는 줄 수 있을 것 같다. 더 사용해보면 익숙해지고 만족도도 올라갈 수 있을 것 같다. 

하지만 익숙해진다는 원래 이런거야 하며 기대했던 것들을 포기하게 된다는 것인 만큼 만족을 강요당한 측면이 강한 것이겠지.

지금의 평가가 최종의 만족도로 봐야할 듯하다.



아... 오늘 아침에 출근하면서 윈드 러너를 열심히 하고 신발을 다 소모한 후에 게임을 끝냈다. 그런데 시스템이 다운되는 현상이 발생~!!!

이와 같은 현상이 어제도 있었는데... 윈드러너 종료시 무슨 짓을 하고 있는지 궁금하다... ㅠㅠ




In 2013 the internet will become a mostly mobile medium. Who will be the winners and losers?

트랜드/Mobile

연말이 되다보니 2013년 시장에 대한 예측 자료들이 많이 나오네요.



In 2013 the internet will become a mostly mobile medium. Who will be the winners and losers?



Internet-connected device prediction


번역 능력이 떨어져서 번역까지는 안올리겠습니다.

자세한 자료는 원문을 참조하세요.

Google Is Going To Release Its iPhone Maps App Tonight

트랜드/Mobile

반가운 뉴스입니다. iOS용 구글 맵이 오늘밤에 올라온다고 하는군요.

아래 기사 참조하세요.

Google Is Going To Release Its iPhone Maps App Tonight

원문 보기 : http://www.businessinsider.com/google-is-going-to-release-its-iphone-maps-app-tonight-2012-12#ixzz2EtWpfQUY



Google Maps가 오후에 바로 올라왔네요.


다만 iPhone용만 올라왔습니다. iPad 용은 아직... 전 아이폰은 안쓰는데 말이죠... ㅎㅎ

2012년 3분기 - 모바일 OS 시장 추이

트랜드/Mobile

2012년 3분기 마켓 점유율을 보니 삼성이 노키아와 완벽하게 자리를 바꾼 모습이다.

OS 추세 측면에서도 안드로이드가 70%대를 돌파해버렸다.

PC의 OS에서도 MS와 Mac의 경쟁의 비율이 결국 이 모바일에서 적용될 듯하다.

대상이 MS에서 Google로 변경되었다는 것만 바뀌었을 뿐... 

애플이 나쁘다는건 절대 아니지만 그들만의 플랫폼에 대한 고집은 결국 폐쇄성을 극복하지 못하게 되고 그런 상황에서는 결국 시장에서 차지할 수 있는 포션은 10~15% 정도 수준이 아닐런지...

잡스 엉아가 재림해서 무언가 새로운 점프를 시켜주지 않으면 애플이 어려워지지 않을까 싶다...


인니만 봐도... 추세가 장난이 아닌데... 훔


android_continues_to_dominate_q3_sees_122_million_sold_just_24_million_iphones_and_if_it_counts_4_million_windows_phones


RIM AND HTC ARE Q3′S BIGGEST SMARTPHONE LOSERS



 Source:digitimes

이통사에서 통신요금 인하 또는 기본료 폐지 관련 공약에...

트랜드/Mobile

이통사에서 통신요금 인하 또는 기본료 폐지 관련 공약에 예민하게 반응하는 것 같다. 전 세계에서 가장 비싼 통신요금을 자랑하는 이통사가 말이다.

살펴보자 휴대폰에 대한 기본료가 왜 필요한가? 필요하다고? 그렇다면 빵 집가서 빵을 사 먹는데 빵값 + 제빵기 사용료를 내라는 것인가?

사업자가 설비를 늘리거나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서 투자하는 것은 사업자가 당연히 해야 할 일이다. 제품의 가격에는 이미 마진이라는 이름으로 이익분이 붙어있는데 그 마진에는 사업 기반 설비에 대한 감가상각 비용, 인건비, 기타 부대 비용등을  감안해서 책정 되어있다. 

그렇다면 통신사의 기지국 확장, 설비 투자 등등 통화품질 향상 이나 신규 서비스를 위한 투자 비용이 들고, 무료 SMS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므로 기본료는 필요하다는 통신사의 주장... 이해가 되나?
정부의 이상한 정책으로 통신사별로 기지국을 따로 설치하고 비용을 증가시켜 사업자들의 투자 비용이 클 수 밖에 없는 구조를 만들어냈다. 물론 당연한 방안일 수도 있지만 좁은 한국땅에서 굳이 중복 투자를 하도록 하여 비용을 늘릴 이유가 있었을까? 주파수 장사에 너무 몰입하셨던 것은 아닐까? 그런 의미로 보면 정부의 주파수 장사 비용을 사용자들 즉 국민들에게 비용을 전가하기 위해서 기본료라는 것을 묵인하고 있는 것이 아닐까? 

정부의 이런 잘못된 정책으로 인해서 통신사는 분명 자본을 더 들일 수 밖에 없는 구조를 갖고 있고 그로 인해 세계에서 통화료가 가장 비싼 나라중의 하나가 되었다. 사실 통신사도 돈을 많이 벌지 않았는가? 그간 그 돈 다 펑펑쓰다가 이제 와서 죽겠다는 이야기만 한다. 이통사들이 그간 축적했던 자금으로 엄청나게 확장질을 해대지 않았는가? 죽는척 하지 말자. 국민 등골 그만 빨고 제발 양심에 가책을 느끼며 사업을 해야하지 않겠는가?

가입비, 기본요금.... 시골 어른들이 잘 쓰시는 말씀.... 씨아리도 안먹힐... 이야기다.

머니투데이에서 올린 기사인데 참 쓰레기 같은 기사이다만 통신사의 주장이다. 광고를 받아야 하니 이런 기사를... 내주는 것이겠다만... 그래도 양심이 있어야... 에휴... 어쨋든... 이런 기사가 떠서 짜증이 났다.

http://media.daum.net/digital/newsview?newsid=20120404113615354

인도네시아에 있으면서 그 곳에는 가입비나 기본요금이란 것을 내본 적이 없다. 원하는 통신사에 가서 심카드를 사고 내가 원하는 금액만큼을 충전한다. 인터넷을 사용하기 위한 데이터 요금제 선택하고 사용한 양 또는 약정한 양에 따라서 사용하고 선불로 충전하면 끝인 것이다. 얼마나 심플해~ 그렇게 해주면 안대겠니???

이통사들아~~~ 그냥 심플하게 종량제 하자~!!!


해외에서 반입한 폰에 대한 차별

트랜드/Mobile
제가 인도네시아에서 1년 정도 지내면서 2개월 사용하던 갤럭시 노트를 들고 들어왔습니다.

해외에서 살면서 한국에서 폰을 통신사에 할부금 주면서 사가는 무모한 짓을 하지 않는 것이 상식이겠죠. 통신료를 굳이 사용하지도 않는 한국의 통신사에 낼 필요는 없으니까요. 그래서 현지에서 샀습니다. 
한국으로 작년 말에 돌아와서 국내에서 SKT로 사용하던 갤럭시S 무제한 요금을 사용하는 심카드를 꼽고 사용합니다. 아시다 시피 무제한 요금제는 무자게 싸다고 하지만 비쌉니다. 왜냐면 1기가조차 사용하지 않는 사람이 실제로는 많기 때문이죠. 머 그걸 여기서 이야기 하자는 것은 아닙니다. 구체적인 통계는 모르니...

어쨋든 통신사에서 제공하는 여러가지 스마트폰 어플들이 있습니다. 해당 어플들을 사용하려다 보면 해외 반입폰의 모델명이 다르기 때문에 같은 기종이지만 스펙이 약간 다르다는 이유로 어플이 설치가 되어도 구동이 안되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기기 할부금을 자기 통신사에 내지 않기 때문에 이러한 혜택을 줄 필요가 없다는 것이겠죠? 하지만 비싼 통신 요금을 내면서 자사의 서비스에 대한 이용료를 지불하는 사용자 입장에서 참으로 불편하고 기분이 나쁠 수 밖에 없습니다.
하드웨어 스펙이 달라서 작동이 안 될 수 있어서 막는다는데 웃기는 꼼수입니다. 해당 어플에서 사용하는 기능에서는 DMB를 쓰는 것도 아니고 근거리 통신을 사용하지도 않는데... 무슨 스팩이랍니까~ 그리고 상식적으로 모델명을 체크할 이유가 없죠. 지원하는 모델을 안내하고 이외의 기종에서 사용할 경우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을 수 있다는 메시지만 안내하면 됩니다. 굳이 구동 자체를 막을 이유가 없죠.

기본적으로 통신사에서 이러한 꼼수로 자사 고객에 대한 하드웨어의 구매처가 다르다고 하여 차별하는 것은 대인으로써의 아량이 너무 부족한 것이 아닐까요?

그리고 요즘 통신사들 전체적으로 3G 속도 너무 구려요~ 인도네시아보다 잘 끊기고 속도도 느리고...
지방 가서 아예 안터지는 경우도 많고... 갤노트만 그런게 아니고 다른 폰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버는 돈 가져다가 뭐하시는지 모르겠지만 IT 강국 코리아... 국민의 세금으로 이뤄졌고 비싼 사용자 요금을 통해서 이어지고 있습니다. 사용자에게 그만큼 더 좋은 서비스로 보답해주시면 좋겠다는 생각입니다.

 

영하 10도 못견디는 스마트폰 "왠 날벼락"

트랜드/Mobile
영하 10도 못견디는 스마트폰 "왠 날벼락" 이라는 기사가 떳네요.

노키아와 삼성이 지존이군요...

http://media.daum.net/digital/newsview?newsid=20120211091107445

아이폰을 공격하기 위한 광고성 기사이긴 하지만 머... 좋은 소식이네요. 좋은게 더 있다는거니까요 ^^

해외 반입 갤럭시 노트에서 통신사 네비 어플 사용하기 (TMap, Oleh 네비)

트랜드/Mobile
우선 저는 해외에서 반입하여 등록한 갤노트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엊그제 포스팅 했듯이 통신사에서 제공하는 여러가지 서비스들을 제대로 사용할 수 없는 문제가 있습니다. 이를 해결할 방법을 검색해서 알아냈습니다. ^^

앱스토어에서 그냥 다운받아서 실행하니 제대로 동작하지 않는 사태가 발생하여 짜증이 났습니다만... 검색해보니 쉬운 방법이 있더군요. 차근 차근 시키는데로 따라하시면 아주 잘 됩니다.
SKT의 경우 APN 설정을 미리 해두신 경우 LTE 쪽 정보가 남아있게 되면 설치가 되어도 실행이 안됩니다. HiAPN을 설치하셔서 정보를 모두 삭제하신 후에 다시 등록하시면 잘 됩니다.

SKT 갤노트 TMap 설치하기
KT 갤노트 Oleh Navi 설치하기

해외 반입 갤럭시 노트의 불편한 점

트랜드/Mobile
해외에서 반입한 제 갤럭시 노트에 불편한 부분이 있어서 공유합니다.

해외 반입을 한 갤럭시 노트의 모델명은 국내의 모델명과 코드가 다릅니다. (제가 산 것은 모델명이 GT-N7000 입니다.)
따라서 기기 모델명을 인식해서 작동하는 앱들을 설치할때 지원 단말이 아니라는 메시지를 자주 보게 됩니다.
특히 각 통신사와 아이나비 등에서 제공하는 네비게이션 어플을 설치하여 실행하면 이런 메시지를 받아보게 됩니다.
즉... 사용할 수 없다는 것이지요 ^^ 기기 특성에 맞도록 어플을 만들기 때문이 아닌가 싶네요.

이런 불편함이 모든 앱에서 나오는 것은 아니지만 상당히 어플리케이션 제공 업자들의 해결책 제시가 필요한 부분이기도 합니다. 방법이 전혀 없을 것 같지는 않은데 말이지요.

어찌되었던 불편하니 참고하시고 해외에서 반입하시기 바랍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