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면 된다!!!

2013.11.08 (금) 한국 언론에 비친 인도네시아 관련 뉴스

인도네시아/인도네시아 관련 뉴스

2013.11.08 (금) 

한국 언론에 비친 인도네시아 관련 뉴스


오늘은 외국투자 관련한 기사 두 건을 소개해드립니다.

특히 영화배급 관련한 투자 제한 완화 관련해서는 인니 신문에 바로 인터뷰 기사가 떳네요.

http://finance.detik.com/read/2013/11/06/162622/2405306/4/ini-plus-minus-ketika-bisnis-bioskop-jatuh-ke-tangan-asing

요점은 이번 투자완화로 롯데가 진출하기 원활해졌다. (최대 극장 체인인 XXI 인수설이 있지요) 외국자본이 들어오게 되면 태 부족한 영화 상영관이 증가하는 장점이 있지만 인도네시아와 정서적으로 비슷하기 때문에 한국 영화의 수입 증가로 인니 영화 산업이 붕괴될 수도 있다.

이런 내용입니다. 한국에서도 헐리웃 영화 진출을 막기 위해서 스크린 쿼터 같은 제도들을 시행해서 버텨냈었죠. 이런 방법으로 한국 영화가 제한될 가능성도 있어보이네요.


[연합뉴스] 인도네시아, 공항 등 5개 부문 외국투자 제한 완화

인도네시아 정부가 외국투자 유치를 위해 공항, 통신, 제약, 영화배급, 생태관광 등 5개 부문의 외국인 투자 제한 규정을 완화하기로 했다고 인도네시아 언론이 7일 보도했다.

이에 따라 현재 외국인투자가 금지된 공항·항만 관리가 외국투자자에 전면 개방되며, 제약 부문은 외국인 소유 제한선이 75%에서 85%로, 생태관광은 49%에서 70%로 각각 높아진다.

또 현재 외국인 지분 소유가 최대 45%로 묶여 있는 통신 부문도 소유 제한선이 65%로 높아지고, 외국인투자 제한 목록에 올라 있는 영화배급 부문은 외국인이 지분을 49% 소유할 수 있게 된다.

마헨드라 청장은 그러나 인도네시아는 여전히 국제자본에 매력적인 투자처라며 3분기까지 총투자가 국내 투자 호조로 293조3천억 루피아를 기록, 올해 목표(390조3천억 루피아) 달성에는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프레시안] 폭스콘 인도네시아 투자, 약일까 독일까?

지난 1년 반 이상 인도네시아에서 큰 주목을 받았던 뉴스 중의 하나는 대만(타이완)의 전자 업체 폭스콘(Foxconn)의 투자 관련 뉴스이다. 폭스콘이 인도네시아에 5~10년에 걸쳐 최대 100억 달러까지 투자를 하겠다는 것이었다. 높은 실업률에 시달리는 인도네시아 정부가 최대 100만 명의 고용을 창출할 수 있다는 폭스콘의 투자 계획을 환영한 것은 물론이다.

지난해 8월 산업 담당 장관은 폭스콘이 연말까지, 국내 시장에서 판매할 핸드폰을 연 300만 대 규모로 생산을 시작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정부의 기대와는 달리 폭스콘의 투자는 계속 연기되었다. 가장 최근 소식은 10월 발리에서 개최된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CE) 회의에 참석한 폭스콘의 궈타이밍(郭台铭) 회장으로부터 나왔다. 그는 중국 젊은이들이 제조업을 기피한다고 말했다. 그리고 폭스콘 측은 2014년부터는 인도네시아에서 제품을 생산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인도네시아 기업들은 R&D에 전체 2100만 달러를 투자했지만 중국은 5000배 수준인 1018억 달러를 투자했다. 인도네시아의 수준은 동남아의 태국(타이), 말레이시아, 필리핀보다 훨씬 낮다. 이러니 섬유나 의류 등 노동 집약적 제조업도 중국과 경쟁에 밀리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인도네시아가 산업 구조 고도화를 달성한다는 것은 꿈같은 일이다.

폭스콘이 생산할 제품군은 고용 창출 효과가 클 것이므로 노동력을 활용한다는 차원에서는 투자 유치는 바람직하다. 그러나 현재의 뉴스 정보로 판단하건데 폭스콘이 중국에서와 같이 수출을 창출하는 형태로 인도네시아 사업을 운영할 것 같지는 않다. 오히려 다국적 전자업체의 하청 업체에서 벗어나 인도네시아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직접 제품을 공급하는 브랜드를 육성하기 위해 인도네시아에 투자를 고려했을 것이다.

이와 관련하여 궈타이밍 회장은 인도네시아의 관세 정책에 대해서 불만을 표시했다. 즉, 완제품인 핸드폰의 수입 관세는 0% 인데 부품의 수입 관세는 그렇지 않다는 것이었다. 부품을 수입하여 조립한 후 인도네시아에서 판매를 하겠다는 의사이다. 여전히 내수형 제조업 투자가 되는 것이다.

인도네시아가 자체적인 기술 역량을 구축하지 못하는 한 장기적이고 바람직한 국가 전략과 관계없이 이와 같은 투자라도 유치하지 않을 수 없다. 더 나아가 국가의 산업 전략을 외국 기업에 맡기지 않을 수 없는 것이다.


[몰 구경] One Pacific Place - 설 준비, 안드로이드 전문 매장

인도네시아/볼거리들

수디르만에 있는 원 퍼시픽 플레이스 몰


한국에서 오신 손님과 점심을 먹으러 들렀습니다.

입구쪽에 천장에 엽전들이... 돈 많이 벌라는 의미가 아닐까... 추측해봅니다.


너무 어둡게 나와서 뽀샵질을...



몰 중앙에 시기에 맞게 늘 이렇게 조형물이 놓이는데 이번에는 용과 주작(?)의 놓여졌다.



사진이 영 거식이하게 찍혔네요...



더 위에서 보고 찍은 사진



점심 먹고 잠깐 들러본 안드로이드 매장...

Android Nation 이라는 이름으로 erafone에서 운영하는 상점이다.

자카르타에 5군데 최고의 몰에만 배치했다고 한다.





카카오톡이 위의 사진에서 보듯이 핸드폰 매장에 많은 마케팅 비용을 사용하고 있었다.

인도네시아 시장에서 구글 플레이 성적으로만 보면 카톡은 현재 순위가 상당히 아랫쪽이다.

라인의 경우 별다른 마케팅 없이 사용자들이 아주 많은 반면 카톡은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는게 사실이다.


통신 비용이 한국에 비해 훨씬 저렴하긴 하지만 현지인들의 수입 규모를 보면 부담 스러운 것이 사실인데 메신저를 여러개 쓰게 되면 아무래도 통신량이 많아지고 곧 비용으로 연결된다. 따라서 선점한 메신저가 시장을 장악할 가능성이 높다고 생각된다. (순전히 그냥 개인적인 생각임다 ㅠㅠ)


점심 너무 먹었나... 무자게 졸립네요.



해외에서 반입한 폰에 대한 차별

트랜드/Mobile
제가 인도네시아에서 1년 정도 지내면서 2개월 사용하던 갤럭시 노트를 들고 들어왔습니다.

해외에서 살면서 한국에서 폰을 통신사에 할부금 주면서 사가는 무모한 짓을 하지 않는 것이 상식이겠죠. 통신료를 굳이 사용하지도 않는 한국의 통신사에 낼 필요는 없으니까요. 그래서 현지에서 샀습니다. 
한국으로 작년 말에 돌아와서 국내에서 SKT로 사용하던 갤럭시S 무제한 요금을 사용하는 심카드를 꼽고 사용합니다. 아시다 시피 무제한 요금제는 무자게 싸다고 하지만 비쌉니다. 왜냐면 1기가조차 사용하지 않는 사람이 실제로는 많기 때문이죠. 머 그걸 여기서 이야기 하자는 것은 아닙니다. 구체적인 통계는 모르니...

어쨋든 통신사에서 제공하는 여러가지 스마트폰 어플들이 있습니다. 해당 어플들을 사용하려다 보면 해외 반입폰의 모델명이 다르기 때문에 같은 기종이지만 스펙이 약간 다르다는 이유로 어플이 설치가 되어도 구동이 안되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기기 할부금을 자기 통신사에 내지 않기 때문에 이러한 혜택을 줄 필요가 없다는 것이겠죠? 하지만 비싼 통신 요금을 내면서 자사의 서비스에 대한 이용료를 지불하는 사용자 입장에서 참으로 불편하고 기분이 나쁠 수 밖에 없습니다.
하드웨어 스펙이 달라서 작동이 안 될 수 있어서 막는다는데 웃기는 꼼수입니다. 해당 어플에서 사용하는 기능에서는 DMB를 쓰는 것도 아니고 근거리 통신을 사용하지도 않는데... 무슨 스팩이랍니까~ 그리고 상식적으로 모델명을 체크할 이유가 없죠. 지원하는 모델을 안내하고 이외의 기종에서 사용할 경우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을 수 있다는 메시지만 안내하면 됩니다. 굳이 구동 자체를 막을 이유가 없죠.

기본적으로 통신사에서 이러한 꼼수로 자사 고객에 대한 하드웨어의 구매처가 다르다고 하여 차별하는 것은 대인으로써의 아량이 너무 부족한 것이 아닐까요?

그리고 요즘 통신사들 전체적으로 3G 속도 너무 구려요~ 인도네시아보다 잘 끊기고 속도도 느리고...
지방 가서 아예 안터지는 경우도 많고... 갤노트만 그런게 아니고 다른 폰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버는 돈 가져다가 뭐하시는지 모르겠지만 IT 강국 코리아... 국민의 세금으로 이뤄졌고 비싼 사용자 요금을 통해서 이어지고 있습니다. 사용자에게 그만큼 더 좋은 서비스로 보답해주시면 좋겠다는 생각입니다.

 

영하 10도 못견디는 스마트폰 "왠 날벼락"

트랜드/Mobile
영하 10도 못견디는 스마트폰 "왠 날벼락" 이라는 기사가 떳네요.

노키아와 삼성이 지존이군요...

http://media.daum.net/digital/newsview?newsid=20120211091107445

아이폰을 공격하기 위한 광고성 기사이긴 하지만 머... 좋은 소식이네요. 좋은게 더 있다는거니까요 ^^

구글·페이스북 맹위…국내 포털 실적 타격

트랜드/SNS 관련
예전에 모바일이 뜨기 시작하면서 기존의 포털들의 존폐를 위협할 것이라던 예측이 있었다.
포털들이 이에 대응하여 살아남기 위해 다양한 모바일 서비스들을 내놓았지만 결국 포털의 기존 사업구조를 버리지 못함으로 인해 사용자들로부터 멀어져가는 분위기다.
아래의 기사는 포털들의 실적이 구글과 페북의 위세로부터 영향을 받고 있다는 기사이다.
스마트폰 시대에 모바일 서비스의 절대 강자가 결국 살아남을 것이다. 플랫폼을 쥐고 가는자와 그에 잘 순응하는자가 말이다...

구글·페이스북 맹위…국내 포털 실적 타격
http://biz.heraldm.com/common/Detail.jsp?newsMLId=20120209000463 

한국에서도 페북과 같은 빅히트작이 나오길 기대해본다.

2011년 11월 21일 언저리 늬우스

트랜드/뉴스 큐레이션 서비스

오늘의 뉴스 클립들...


웹하드 사업 등록제, 오늘부터 시행

- 참으로 정책이란게 허접하다. 웹하드 사업이 언제쩍 사업이더냐... P2P는 업체가 없어도 되는 상황인걸 모르나봐 이긍~

- 기사 : http://news.mk.co.kr/v3/view.php?sc=30000037&cm=IT%A1%A4%B0%FA%C7%D0%20%C1%D6%BF%E4%B1%E2%BB%E7&year=2011&no=752502&relatedcode=&sID=407


발신번호 조작·금융기관 사칭한 통화 차단

- 아 이제 그럼... 김미영 팀장님도 사라지고 그러는건가?

- 기사 : http://news.mk.co.kr/v3/view.php?sc=30000037&cm=IT%A1%A4%B0%FA%C7%D0%20%C1%D6%BF%E4%B1%E2%BB%E7&year=2011&no=752257&relatedcode=&sID=407


스마트폰 무선랜 속도 느린 이유, 알고보니…

- 좋은 정보라고 해야하나... 어쨋든 잘 모르시는 분들은 이걸 보시면 이해되시리라...

- 기사 : http://media.daum.net/digital/view.html?cateid=100031&newsid=20111121091036493&p=etimesi


[인권위 10주년]출발은 세계 모범… 지금은 할 말 못하는 기관

- 국가인권위원회의 역할은 분명 컷다. 하지만 지금 그들은 자신들의 인권을 걱정해야할 조직이 되어있다고 하던데...

- 기사 : http://media.daum.net/society/view.html?cateid=1067&newsid=20111121000008802&p=khan


“FTA로 어떤 피해오는지 아무도 설명안해 답답”

- 당장의 직접적인 피해도 크겠지만 ISD 조항은 우리의 헌법을 무시할 수 있는 강력한 수단임을 아는 것이 더 중요해보이는데...

- 기사 : http://media.daum.net/society/view.html?cateid=1067&newsid=20111120203012386&p=hani


보수성향 법대교수 “MB 내곡동 게이트는 탄핵감”

- 이런 불충한... 기사가...

- 기사 : http://media.daum.net/politics/view.html?cateid=1020&newsid=20111121121007569&p=hani


대통령 종교 개신교일때 정부-불교 갈등

- 재미있는 기사가 있군요. 대통령의 종파가 무엇인가에 따라 불교와의 갈등을 좌우했다는 말인데...

- 기사 : http://media.daum.net/politics/view.html?cateid=1026&newsid=20111121115104820&p=munhwa


대만 IT업계, 손실 눈덩이로 공적자금 수혈

- 하드웨어 유일주의의 산업 구조가 얼마나 위험한지... 가카도 아셔야 하는데...

- 기사 : http://media.daum.net/foreign/view.html?cateid=1042&newsid=20111121154606570&p=yonhap


몰락하는 엔씨소프트 "도대체 무슨일이…"

- 야구단에 너무 집중하신건가? 그래도 NC의 기본이 있으니 믿어본다...

- 기사 : http://media.daum.net/digital/view.html?cateid=1041&newsid=20111121114110950&p=ermedia


강용석의원의 최효종 고소가 불편한 이유

- 연예~ 기사... 어쨋든 국회개그맨 강추행님과 개콘 개그맨 최효종님의 말 한마디는 동급이다 라는 결론이 난거죠. 같은 수준의 사람이다? 최효종이 더 수준은 높...지 않나 하고 추정되는데 말이죠.

- 기사 : http://media.daum.net/entertain/enews/view?newsid=20111121082006814


오늘 기사 클리핑은 여기까지...

안드로이드폰에서 GTD (To do list 관리) 에 좋은 앱들은 무엇이 있을까?

마이 스토리
검색해봤다...

아래 글을 보면 몇가지 앱들이 소개 되어있다.

http://androinica.com/2010/06/30/the-best-android-gtd-getting-things-done-app-is-droid-vs-droid/

이중에 Got To Do라는 것이 있는데 Mac의 Things 라는 GTD 툴에 기반해서 만든 툴이다.

어제 밤에 깔아서 살짝 테스트 해봤는데 괜찮다. 조금 더 써봐야겠지만...

비교자료는 위의 URL에서 이미지만 가져와봤다.




스마트폰 카드 결재... 가능?

트랜드
스마트폰이 카드 결재가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는 기사를 보았다.

아이뉴스 24에 따르면 금융당국이 스마트폰 카드결제 보안 가이드라인을 시중 카드사에 배포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 말인 즉슨... 핸드폰을 들고 다니면 별도로 신용카드 없이도 결재가 가능해진다는 의미인데...
핸드폰 분실하면 난리나겠다 싶은 생각이 들기도 하지만 그에 따른 보완하는 방안이 마련될 것으로 보인다.

점점 모든 기능이 핸드폰으로 모여지고 있다.
이미 핸드폰은 전화기, PMP, 게임기, PC로써의 기능을 담아가고 있다.
여기에 금융과 융합된 서비스까지...
정말 예전에 공상과학영화에서 보던... 손목에 찬 시계로 모든 것을 처리할 수 있는 시대가 이미 열려가고 있는게 아닌가 싶다.


Tethering 테더링 이란....

트랜드/Mobile
테더링... 오늘 신문을 보다가 목격한 단어이다.

테더링은 한마디로 모바일 기기가 무선인터넷 중계기로써의 역할을 하도록 하는 서비스라고 할 수 있겠다.

즉, 내가 가지고 있는 스마트폰이 wifi를 사용하고 있는중에 주위에 다른 사용자가 내 스마트폰을 블루투쓰나 다른 원격 접속 방법을 이용하여 인터넷에 접근 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라 할 수 있다.

참고로 이번에 SKT, KT, LGT 모두에서 옴니아2 폰과 아이폰에서는 테더링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고 한다.

더욱 자세한 사항은 늘 그렇지만 뇌입어 형님이나 위키페디아 형님을 이용하셔서 물어보심 좋겠네요.

삼성 바다 OS

트랜드/Mobile
삼성에서 스마트폰용 OS를 내놓았다.
지난번에 론칭한다는 기사와 사이트를 보기는 했는데 자료도 많이 올라오고 있다.
물론 영어로만... 국내에서는 아직 계획이 없는지라... 떱

어쨋든 한번 관심을 가지고 지켜봐야겠다.